태그 : 한줄요약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푸슈킨과 원빈과 도서관들

며칠동안 겨속 야근하고 피곤하고 속상하고 지쳐있고 그런 와중에, 그냥 왠지 힘들때마다 머리속으로 읊조리던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너무 슬퍼하거나 노여워하지 말라'는 시구절의 완전한 모습이 어떤건지 궁금해져서 일하다 말고 검색을 조금 해보았다. 작가는 푸쉬킨. 러시아 작가. 결투로 사망. 남자는 페테르부르크 모이카 12번지에 있는 집으로 급히 옮겨진다....
1